LPG택시 400대 '질소산화물 저감 시범사업'

기사입력 2016.01.27 09:45
댓글 0
  • 카카오 스토리로 보내기
  • 네이버 밴드로 보내기
  •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 구글 플러스로 보내기
  • 기사내용 프린트
  • 기사내용 메일로 보내기
  • 기사 스크랩
  • 기사 내용 글자 크게
  • 기사 내용 글자 작게
52373c781a1730d174c089ad83bde7a9_kwqa7CCNZuitORossbbC.jpg
 

서울시는 서울시내 전체차량 중 68.7%를 차지하고 있는 휘발유 및 LPG차량에 대해서는 1987년 ‘삼원촉매장치’ 의무화 이후 별도의 추가대책이 마련되지 않아, ‘질소산화물 저감 시범사업’을 통한 질소산화물(NOx) 관리로 대기오염을 개선할 계획입니다.
삼원촉매장치’는 엔진 배기가스 내에 존재하는 오염물질을 이산화탄소(CO2), 질소(N2)와 수증기(H2O)로의 전환을 촉진해 오염된 가스 배출을 막고 자체적으로 정화해 내보도록 돕는 장치입니다.

오염물질중 이산화질소(NO2)는 인체에 유해하며, 농도가 높은 경우엔 노약자에게 폐기종․기관지염 등 호흡기 질환의 원인이 되고 있습니다.
 
서울시내를 운전하는 법인택시는 일일 2교대 근무로 개인택시에 비해 주행거리가 약 2배 이상 높으며 기상여건에 관계없이 운행해 차량의 노후화가 심하기 때문에 삼원촉매장치의 교체가 필요하지만, 새 촉매의 가격이 20~30만 원대 고가로 교체하는 경우가 극히 드물기 때문에 시범사업 대상으로 선정되었습니다.
 
이번에 무상으로 교체하게 되는 대상차량은 사전 신청을 마친 17개 법인택시업체 차량 400대로서 최초등록일이 '10~'11년이며, 누적주행거리가 20만㎞ 이상 주행한 차량입니다.
또한, 시범사업임을 고려해 택시 보급차량의 약 75%를 차지하고 있는 쏘나타 단일차종으로 정했습니다.
 
앞으로 서울시는 이번 LPG택시의 배출가스 저감장치 교체 사업의 성과에 따라 LPG 차량은 물론 휘발유 차량에 대해서도 점진적으로 사업 확대를 검토하고 있습니다.
<저작권자ⓒ†원주충정교회신문 & www.cjccnews.com 무단전재-재배포금지. >
BEST 뉴스
이름
비밀번호
자동등록방지
44403
 
 
 
 
 
  • † 원주충정신문 (http://cjccnews.com) |  발행 최규명ㆍ총괄 박찬영 ㆍ편집 임대건 | Ω 220-843 강원도 원주시 봉현길118-15
    인터넷신문등록번호 : 강원 아 00169 | 등록일자: 2014.04.15 | 통신판매업신고 : 제 2015-강원원주-00388 호
    대표전화 : 010-2972-0556 [ 오전 9시~오후 6시 / 토,일,공휴일 제외 (12시~1시 점심) ]  | 메일문의
    Copyright ⓒ 2016.02.28 cjccnews.com All right reserved. 
†원주충정교회신문의 모든 콘텐트(기사)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습니다. 무단 전제·복사·배포 등을 금합니다.